출교조치 항의하며 눈물로 삭발하는 출교대상 학생들

니들 대가리에 똥들었냐?
민주와 정의를 어지럽히는 학교??
지금 자신들이 그런걸 얘기하고도 이상한 생각이 들지??
학내 감금은 민주와 정의를 지키는 행위인가? 어디서 나쁜것만 보고 그대로 따라 하는지 모르겠다.

고려대.. Korea  학교 이름만큼 학교값을 못하게 만드는것도 민주와 정의를 지키는 행위인가?

도대체 대학생까지 돼서 하나는 알고 둘은 모른단 말이냐.. 그러고도 한국 Korea 의 대학생이라고
할수 있는가?

민주와 정의를 지키고 싶다면, 자신들이 먼저 민주와 정의를 지키면서 솔선수범을 보여야 할것이다.

학생회에서 뒤로 돈이나 빼돌리지 말고… 니네들이 정말 민주와 정의를 지키고 삭발하고 싶다면

말 그대로 하늘을 우러러 한점 부끄러움이 없어야 하지 않겠는가?

———————————————————————————————-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학내감금’ 사태를 유발, 19일 학교 측으로부터 출교(黜校) 조치를 통보받은 고려대생 7명이 20일 오후 대학 본관 앞에서 징계 철회 등을 요구하며 삭발했다.

이들은 “학교 측은 학생 자치 활동을 보장하려고 징계 결정을 내렸다고 하지만 학내 민주와 정의를 어지럽히는 것은 오히려 학교”라며 징계 철회와 총장 면담을 요구했다.

총학생회장 이유미씨도 “학생들이 지속적으로 학교 측에 대화를 요구했으나 학교 측이 이를 회피했으며 오히려 학생들에게 중징계 결정을 내려 본질을 호도하고 책임을 회피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삭발식에 앞서 총장 면담을 요구하며 본관으로 진입을 시도했으나 실패했으며, 어윤대 총장 등 일부 교무위원은 이날 오전 ‘친절택시’로 유명한 일본 MK사를 벤치마킹하려고 출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삭발식을 마친 뒤 본관 앞에 천막농성에 들어갔으며 매일 낮 징계 철회와 총장 면담을 요구하는 집회를 계속할 예정이다.

한편 민주화를위한전국교수협의회는 이날 성명을 내고 “징계는 교육적 효과를 높이기 위한 목적에서 나와야지 학생의 요구를 외면한 채 부당한 처벌을 가하는 것은 사태를 더 심화시킬 것”이라며 학교 측에 징계 철회를 촉구했다.

“출교조치 항의하며 눈물로 삭발하는 출교대상 학생들”에 대한 한개의 댓글

답글 남기기